아침 빈속에 우유 한잔? 위건강 망친다

건강2019-04-01 14:23

시간대별로 먹으면 안좋은 음식이 있다. 무심코 아침 대신 마셨던 우유가 대표적이다. 시간대별 섭취시 주의해야 할 음식을 알아본다.



◇우유가 속쓰림 유발


아침식사는 신체에 적절한 영양소를 공급해 하루를 활기차게 보내는데 도움을 준다. 실제로 아침식사를 하면 혈당이 조절되고 스트레스 호르몬 분비가 준다는 연구결과도 있다. 그러나 바쁜 직장인은 아침 식사를 챙기기 쉽지 않다. 이때 간편하게 아침식사 대용으로 자주 찾는게 우유다. 그런데 아침식사 대신으로 매일 우유를 마시면 위장에 무리가 갈 수 있다. 빈속에 우유를 마시면 우유에 든 칼슘과, 카제인(酪蛋白)이라는 단백질이 위산 분비를 촉진해 위벽을 자극한다. 우유 자체는 알칼리성이라 일시적으로 위의 산성을 중화하지만, 위장이 비여있을 때는 위벽이 쉽게 자극돼 속쓰림이 생길 수 있다. 위염환자는 증상이 심해지기도 한다. 아침 대용으로 우유를 마실 때는 섬유질이 풍부한 견과류, 빵, 시리얼과 함께 먹어야 한다. 평소 위장이 약하거나 소화기능이 떨어진 사람은 일반 우유보다 지방이 적게 든 저지방·무지방 우유를 먹는 게 좋다.


◇두통 원인이 모닝커피?


아침에 마시는 커피도 건강에 좋지 않다. 잠에서 깨면 몸은 뇌를 깨우는 호르몬을 분비하는데, 이때 카페인이 든 커피를 마시면 각성효과가 증폭돼 몸이 과도한 각성상태에 들 수 있다. 이로 인해 두통·가슴 두근거림·속쓰림 등이 생긴다. 특히 공복 상태인 아침에 커피를 마시면, 카페인이 하부식도괄약근을 자극해 위산과 음식물이 역류할 위험성이 커질 수 있다. 잠에서 깬 뒤 한두시간쯤 뒤에 마시는게 좋다.


◇치킨은 야식으로 부적합


야식으로는 치킨이나 피자 같은 고지방·고열량 음식은 피해야 한다. 고열량이나 고지방 음식은 위장에 오래 머물러, 자는 동안 계속 위장에서 소화되지 않고 남아있어 복통 등의 원인이 된다. 잘때 위장도 운동을 멈추고 쉬는게 건강에도 좋다. 닭가슴살·아스파라거스(芦笋)는 야식으로 먹기 적당하다. 아스파라거스속에 든 아스파라진(天门冬素) 성분은 불필요한 체내 수분을 배출시켜, 다음 날 얼굴이나 몸이 붓는 것을 막아준다.


/헬스


댓글 쓰기
0 /255
게시
사용자 평가
더보기